캡처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컨택센터 구축 업체인 GS네오텍(대표 남기정)이 인공지능 전문 업체인 머니브레인(대표 장세영)과 인공지능 사업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기존 GS네오텍 클라우드 IPCC 플랫폼에 새로운 패러다임의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차세대 컨택센터 서비스 사업기반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GS네오텍 하태용 팀장은 “챗봇을 포함한 대화형 인공지능 기술 분야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머니브레인이 당사의 강점인 클라우드 역량과 컨택센터 구축경험과 시너지를 내어 GS네오텍 경쟁력 확보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세영 머니브레인 대표이사는 “농협은행, 신한카드 등 우리가 갖고 있는 챗봇 구축 경험이, GS네오텍의 영업력과 컨택센터 구축 역량이 합쳐진다면, 고도화된 인공지능 솔루션으로 고객에게 가치 창출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GS네오텍은 국내 최초 아마존웹서비스(AWS) 프리미어 컨설팅 파트너이자 국내 컨택센터 컨설팅 및 구축을 하고 있다. 향후 클라우드 컨택센터의 플랫폼을 제공해 대화형 인공지능 서비스 기반으로 고객에게 다양하게 접근할 수 있는 채널을 확대할 예정이다. 머니브레인은 카카오 AI 오픈빌더 공식 에이전시로 선정될 만큼 딥러닝 대화형 인공지능 개발의 최고 수준의 연구진 구성으로 다양한 레퍼런스를 보유 중이다.

 

댓글 남기기